렌느 블랑쉬

프랑스 남부에 초여름이 되면 푸르렀던 들판이 순식간에 눈부시게 하얀 렌느 데 프레(Reine des Prés)의 꽃잎으로 뒤덮입니다. 렌느 데 프레는 처음 꽃을 피울 때는 아이보리 컬러를 띄지만 점차 시간이 지나 빛을 흡수하며 스스로 꽃잎을 하얗게 변화시켜 눈부시게 아름다운 모습으로 변신합니다. 록시땅은 이러한 렌드 데 프레의 놀라운 자생 능력에 주목하여 순수한 자연주의 화이트닝 케어를 탄생시켰습니다

제품 분류

컬렉션

제품 텍스쳐

가격

렌느 블랑쉬(10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