라벤더


라벤더는 록시땅의 창업자인 올리비에 보쏭(Olivier Baussan)이 사용한 첫 번째 꽃 중 하나였습니다. 이 독특한 향은 지역 주민들로부터 "블루 골드"라는 별명을 얻은 프로방스의 대표 향기가 되었습니다. 록시땅은 창업자의 초심을 존중하기 위해 프로방스의 농가 협동 조합에서 생산된 라벤더만을 사용합니다. 가정용 향수에서부터 목욕 및 바디 케어에 이르기까지 라벤더 컬렉션은 자연을 담은 프로방스를 집으로 가져오는 유일한 방법입니다.